구글컨텐츠배너


열혈 그루밍 중 by i_jin

목욕했습니다.

임보처에서도 한번 목욕을 시켰었다했는데...

사막화때문인지 꼬질꼬질..

일주일 딱 기다리고 목욕시켰어요.

그루밍하다 카메라 발견!

킁킁

이거 뭐얌??

그리고 다시 그루밍에 집중

목욕하는데 힘 하나도 안들이고 ^^

소리하나 내지 않고 얌전한 녀석이예요.

후후후후 

어디서 이런 복덩이가 들어왔나.

목욕을 잘 시켰어도 드라이기 무서워하면 난리나는데

이녀석. 드라이기도 무사 패쓰^^

.. 하긴.. 청소기 소리도 안무서워하니까 뭐..

오히려 청소기 따라다니면서 장난치는 녀석이니 말 다했죠 ㅋ

그리고.

유진 지금 뭐하니?

이거이거~

이거 봐~

... 보들이 떨어뜨린 밥을 주웠어요.

다시 담아줘~

짠~

보들이 먹으면서 하나 둘 떨어뜨린 사료를 한알 한알 주워서 

다시 그릇 속에 넣어줍니다. ㅎ

이제 녀석들 어느정도 거리를 둬야 서로에게 이로운지 조금은 알게 된 모양이예요.

^^ 유진도 막무가내로 달려드는 횟수가 많이 줄었습니다.

보들은 보들대로 유진이 달려들면 우다다다다 도망도 가고 

팟팟! 앙앙! 때리고 물기까지;;

(근데 세게는 안해서 아직 유진이 상처입은 적은 없습니다.)

그렇게 서로에게 가장 편안한 거리를 알아가고 있습니다. ^^



+ 사막화 방지를 위해서 펠렛으로 갈아타기 위해 모래와 펠렛을 섞어서 화장실에 넣어줬어요.

다행히 큰 무리없이 사용하고 있는데

오오오오오오 

생각보다 냄새도 거의 안나고

(모래를 함께 사용하고 있어서 일지도..)

확실히 발바닥의 보드라움이 달라졌어요!!! 0_0

만 하룻사이에 이렇게 달라지다니, 놀랐습니다!





+ 보들 동영상입니다 ㅎ

이젠 장난감을 알아서 만들어 놀아요 ^_^/


 




덧글

  • 2013/01/31 09:34 # 삭제 답글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i_jin 2013/01/31 09:48 #

    덧글 감사합니다. ㅎ 난청같지는 않아요. 부르면 쫑긋쫑긋 귀 세우며 돌아보는 폼이 말이죠.
    그냥 멘탈인 개인데다 겁도 없어서 그런것 같아요. ^^ 걱정 감사해요 ㅎ
  • 헬베스 2013/01/31 12:38 # 답글

    이런 순둥이를 만나는게 쉽지 않은데 넘 부럽네요.
    볼때마다 흐뭇해하구 갑니다 ^^ 보들보들 ㅠㅠ
  • i_jin 2013/01/31 14:00 #

    ㅎ 정말 순둥이 그 자체예요. 저도 복 받았다고 생각합니다 ^^
  • 흑곰 2013/01/31 13:00 # 답글

    슬슬 윈윈 모드로 가는군요 ㅎㅁㅎ)
  • i_jin 2013/01/31 14:01 #

    ㅎ 그렇죠. 서로의 거리를 알아가는 중인데...........
    좀전에 보들이 유진 얼굴에 결국 생채기를 -_-; 유진은 보복하겠다고 난리고....
    전쟁 돌입인가.. 했더니 또 올망졸망 앉아서 노네요. ㅋ

    동물 두마리가 화합해나가는 과정이 아주 흥미진진합니다.
  • 마언니 2013/01/31 16:54 # 답글

    으으...부러워요. 저는 죽음의 털 알러지로 인해서 반려견/묘를 들일 수 없다는 슬픔이.
    솔직히 외아들로 혼자 크는 산이를 위해서 고양이를 키우고 싶은 마음이 굴뚝인데 겁이 많이 나요.

    애들에게는 반려동물이 참 좋다는데. 그리고 무엇보다도 참 이쁜데.
  • i_jin 2013/01/31 18:55 #

    알러지가 심하면 어쩔수 없지요. ㅠ.ㅠ
    저도 봄마다 꽃가루,먼지 알러지때문에 죽을듯이 힘들었던 기억이 있어서 얼마나 힘든지 알아요.

    산이에게는 고양이같은 섬세함과 멍멍이 같은 씩씩함을 겸비한 어마마마가 있으니 ㅋ
    정서상으로는 반려동물이 필요없을지도.... ㅋㅋ

    가끔 동물들과 접촉할 수 있는 기회(고냥이 카페라던가.. 지인들의 반려동물이라던가)만 주어진다면 동물을 사랑하는 멋진 산이로 자라지않을까요? ㅎ 이미 지금도 멋지지만.. ^^
  • 百合哲人 2013/01/31 21:25 # 답글

    보입니다.자녀분들이 아주 멋지고 마음 따뜻한 어른으로 자라날 모습이.
    그런 자녀분들의 성장을 촉진하는 냥이인 보들이.네코마타 될 때까지 오래오래 살기를 기원합니다.

    고양이가 50년이상 살면.....꼬리가 두 개로 갈라지고.....
  • i_jin 2013/02/01 09:26 #

    ㅎㅎㅎㅎㅎㅎ 50년 이상 살아줬으면 좋겠어요 ^^ 그땐 두개의 꼬리 인증사진을.............. ㅋ
  • 레어 2013/02/01 13:20 # 답글

    터앙은 순하죠 ㅋ 아는사람 터앙도 그냥 맨탈이 강아지 목욕후 드라이할때 빗어주면 그르릉~ 거리는데 듣는 제가 평온해져요 ㅋ
    난청은 없다니 다행이네요~
    아이의 정신건강에 반려묘만큼 좋은 것도 없지요
    부럽습니다~ 히힛
  • i_jin 2013/02/01 13:42 #

    ^^ ㅎ 터앙은 처음 키워보는데... 정말 이렇게 순한 녀석은 처음 봤어요. 개묘차라고 생각했는데 종특인건가요?!;;
댓글 입력 영역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3
7
169137

세로배너

DaumView

포춘쿠키

linkprice CJon